> 나눔정보 > 나눔뉴스
[나눔방송] 여권을 찾게 돼 정말 기뻐요-광주고려인마을 박스미나씨
여권을 분실하고 가슴을 졸이던 키르키즈 출신 고려인동포 박스미나씨가 여권을 찾아 안도의 한숨을 돌렸다.

여권을 분실한 것은 이삿짐을 내려놓는 날이었다. 낯선 조상의 땅에서 방을 얻고 이제 안착했다는 생각에 짐정리를 하던 중 여권이 쓰레기 더미에 쓸려 버려지고 말았다.

버려진 줄도 모르고 까맣게 잊고 있던 중 가방을 열고 여권을 찾았으나 사라지고 없었다. 박씨는 그동안 정리해 두었던 짐을 다시 내려놓고 아무리 찾아도 찾을 길이 없어 포기하려는 순간 친구에게 전화가 왔다.

페이스북에 ‘너의 여권이 나왔으니 빨리 고려인센터로 가라’는 것이었다. 사연인즉 고려인마을에서 원룸을 임대하는 주인이 쓰레기를 분리수거 하던 중 여권이 나왔다. 하지만 러시아어를 이해하지 못하는 주인은 막막했다.

결국. 신조야 고려인마을 대표를 찾아와 건네주며 주인을 찾아줄 것을 당부했다.

이에 신조야 대표는 페이스북과 고려인동포들이 자주쓰는 SNS ‘이모’ 와 틱톡 등을 통해 주인을 찾았다. 마침내 페이스북을 통해 박씨의 친구가 알게 되고, 친구의 전갈을 받고 한걸음에 달려 온 박씨의 품에 여권은 무사히 안길 수 있었다.

박씨는 “여권을 찾아 큰 번거로움을 덜게 돼 무척 기쁘다” 며 “여권을 찾아주신 원룸 주인과 고려인마을에 감사를 드린다“ 고 말했다.

나눔방송: 양나탈리(고려인마을) 기자

고려인TV 보기: https://www.youtube.com/channel/UCiDL_1zKDyof93ykD-lLcJQ

지금 바로 구독해주시고, 좋아요 꾹 꾹 눌러 주세요~^^ 고려인마을을 후원하는 간단한 방법입니다~^^ 고려인TV는 고려인과 소통,교감하는 '사랑의 통로'입니다.
관리자   작성일 : 2020년 05월 19일 07시 58분

     

 


 다음기사 : [나눔방송] 광주고려인마을, 뇌출혈로 치료중인 고려인동포에게 수술비 전달
 이전기사 : [나눔방송] 광주고려인마을, 긴급 B형 헌혈자 구함
Copyright 2006- 2020 WWW.KJ114.CO.KR
 
   
 
 
(우.62457)광주광역시 광산구 평동로 29(삼도동) | 사업자등록번호 : 410-27-42446 | 발행인 : 이천영 010-3644-6748 | 편집인 : 이천영
전화 : 062-943-8930 | 팩스 : 062-943-1634 | 등록번호 : 광주 아00070 | 등록일 : 2011.1.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천영
Copyright 2010 나눔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