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나눔정보 > 나눔뉴스
[나눔방송] 광산구,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확산방지 총력
광주 광산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한 강도 높은 긴급조치를 마련하고, 시행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4일 광주광역시가 16번째 확진환자 발생을 발표함에 따라, 광산구는 곧바로 대응회의를 열고 질병관리본부와 광주시의 대응과는 별도로 감염병 확산 방지 추가 조치에 들어갔다.

광산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비상대책 ‘광산구는 이렇게 대응하고 있습니다’ 소식지를 8일 현재 6호까지 발행하며 시시각각 변화하는 비상대책을 구민에게 홍보하고 있다.

주요 내용은 광산구의 발생현황, 추가 확인된 접촉자에 대해 적극적인 대응,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예방을 위한 활동 강화, 코로나 콜센터 운영 등이다.

또한 광산구는 긴급재난기금 4억5500만원을 투입해 감염예방 확산 방지에 들어갔다.

광산구는 10명 이상이 참가하는 각종 행사를 취소하고, 민간에도 행사 자제를 요청했다. 이어, 확진자 아파트와 가족이 다닌 어린이집 안팎의 살균소독을 마치고, 일시 폐쇄에 들어갔다.

아동·노인·장애인·청소년 등 감염병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각종 시설도 휴관에 들어가, 5일부터 휴관에 들어가는 시설은 하남·송광 종합사회복지관, 더불어락·행복나루 노인복지관, 광산구장애인복지관, 운남어린이·신가·장덕 도서관, 월곡동 청소년문화의집 야호센터 등 17곳며, 첨단종합사회복지관과 이야기꽃·첨단 도서관은 프로그램을 중단했다.

광주공항과 광주송정역에 발열감지기를 구입·설치해 발열자 감시 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아울러 24시간 재난방제상황실 긴급 운영에 들어간 한 광산구는, 긴급재난기금으로 방역·소독 용품 지원, 확진자 가족과 병원 의료진 등 격리자 생활용품 제공, 복지관 식당 운영 중단에 따른 결식자 대체식 연결 등으로 시민 불편과 피해도 최소화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확진자의 쾌유를 빌고,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광산구가 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다하고 있다" 며 "시민들은 손 씻기와 마스크 쓰기 등 감염증 예방 7대 수칙을 반드시 지켜주는 동시에, 고열 또는 감염증 의심자가 발생할 경우 병원을 찾지 말고 1339로 연락해 질병관리본부의 지침을 따라 달라"고 당부했다.

나눔방송: 박스베타(고려인마을) 기자
관리자   작성일 : 2020년 02월 09일 07시 13분

     

 


 다음기사 : [나눔방송] 김해숙 전 숭의중 교장, 한복모아 광주고려인마을에 전달
 이전기사 : [나눔방송] ’우리동네 우리가 지킨다‘ 방역에 나선 광주고려인마을 주민들
Copyright 2006- 2020 WWW.KJ114.CO.KR
 
   
 
 
(우.62457)광주광역시 광산구 평동로 29(삼도동) | 사업자등록번호 : 410-27-42446 | 발행인 : 이천영 010-3644-6748 | 편집인 : 이천영
전화 : 062-943-8930 | 팩스 : 062-943-1634 | 등록번호 : 광주 아00070 | 등록일 : 2011.1.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천영
Copyright 2010 나눔방송, All rights reserved.